2019년 08월 18일 (일)
전체메뉴

[동아대회] 김덕현 세단뛰기 한국新 `금'

  • 기사입력 : 2005-11-05 00:00:00
  •   
  •     한국 육상의 ‘대들보’ 김덕현(조선대)이 제4회 마카오 동아시안게임에서 한국신기록을 세우며 귀중한 금메달을 선사했다.
        김덕현은 4일 마카오 스타디움에서 열린 남자 세단뛰기 결승에서 16m79를 뛰어 가지카와 요헤이(일본·16m45)와 주슈징(중국·16m45)을 제치고 우승했다.

        이로써 김덕현은 지난 9월 아시아선수권에서 자신이 세운 한국 최고기록(16m78)을 갈아 치우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라오지안펑(중국·16m71)을 넘어 대회 신기록의 주인공이 됐다.
        아시아선수권 때 16m78을 기록하며 박민수가 갖고 있던 종전 한국기록(16m73)을 11년 만에 경신했던 김덕현은 1차시기 16m41에 이어 2. 3차 시기에는 실패했으나 5차 시기에서 힘찬 도움닫기로 신기록을 작성했다.

        또 남녀 5천m에 출전한 이두행(삼성전자)과 배해진(울산시청)도 각각 14분24초03과 16분35초35의 기록으로 동메달을 건졌고 남자 포환던지기의 손현(경산시청)도 18m06을 던져 동메달을 추가했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