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19일 (수)
전체메뉴

[어데가꼬] 봄을 부르는 동백섬, 거제 지심도

  • 기사입력 : 2014-02-28
  •   

  •  


    겨울이 가고 봄이 오는 달, 3월입니다.

    동백꽃이 피어 봄이 오고 있다는 것을 알리는 거제 지심도로 봄맞이 여행을 떠났습니다.

    빨갛게 만개한 동백꽃과 파도가 부서지는 바다, 멋진 해식절벽까지, 동백섬 지심도의 아름다운 모습을 만나보십시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