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21일 (수)
전체메뉴

[청춘블루스] 창원스러운 예술문화를 꿈꾸는 전업작가, 청춘 5호 장두영

  • 기사입력 : 2015-06-09
  •   
  • ?

    창원에서 활동하는 청년 작가 장두영씨, 그는 여러 가지 이름으로 불리는데요.

    오랜시간 별명이었던 장교수, 본업인 그림을 그리는 장 작가, 또 삼프로 연구소를 운영하는 장 대표 입니다.

    삼프로 연구소가 뭐냐고요. 0.5%에 불과한 예술에 대한 관심을 3%로 만들고 싶어서 장두영씨가 만든 기획사인데요.

    작가이자 대표인 그는 과연 어떤 삶을 살아가고 있을까요. 그의 작업실로 찾아가 봤습니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