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11일 (수)
전체메뉴

[독자투고] 차량 브레이크등 수시로 확인하자- 윤창식(하동경찰서 고전파출소)

  • 기사입력 : 2009-11-11 00:00:00
  •   
  • 운전 중 앞서가는 차량이 정차를 하는데도 브레이크등이 전혀 들어오지 않아 뒤늦게 급제동을 해야 할 때 뒤따르는 운전자는 당황할 수밖에 없다. 뒤따르는 차량이 안전거리를 확보했더라도 이를 미처 발견하지 못해 자칫 앞차를 추돌하는 교통사고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운전 중 다른 사람들이 말을 해 주지 않으면 자기 차량의 브레이크등이 고장이 났는지 어떤지를 잘 모른다.

    경찰의 단속에 앞서 무엇보다도 본인이나 다른 운전자들이 피해를 당하지 않도록 운전자 스스로 가끔은 가족들에게 브레이크등이 제대로 작동하는지 뒤에서 확인하게 하거나 정기적으로 가까운 카센터를 찾아 브레이크등 작동 상태를 점검하는 등 다른 운전자를 배려했으면 좋겠다.

    윤창식(하동경찰서 고전파출소)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