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2년 01월 26일 (수)
전체메뉴

함양군 소상공인 살리기 위한 ‘외식의 날’ 운영

  • 기사입력 : 2021-11-10 15:13:09
  •   
  • 함양군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위해 코로나19 단계가 일상회복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개편됨에 따라 11월부터 월 2회 ‘외식의 날’을 재 운영키로 하였다.

    군에 따르면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한 달에 두 번 구내식당 휴무와 외부 식당을 이용하는 ‘외식의 날’을 운영해 왔으며, 이날 구내식당에서는 쾌적한 환경 유지를 위한 대청소를 실시하고 김치 등을 담가왔다.

    코로나19 단계가 격상된 지난 2020년 3월 이후 감염 확산을 막고자 ‘외식의 날’ 미운영을 결정하고 점심시간 시차제 운영, 식사 시 외에 마스크착용, 안심콜 사용, 손 소독 및 발열체크 등 코로나19 방역에 철저를 기해왔다. 

    이번에 운영이 재개되는 외식의 날은 둘째, 넷째 수요일인 11월 10일과 11월 24일 실시할 예정이다. 

    군은 위드 코로나 시행과 함께 이번 외식의 날 운영을 통해 관내 음식점, 전통시장 등 위축된 지역경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행정과 서점용 과장은 “그간 코로나19로 인해 감염을 막고자 외식의 날을 운영하지 못했는데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개편됨에 따라 재운영하게 되었다.”라며 “이날은 전 직원이 외부 식당을 이용하여 공무원이 솔선수범하여 지역경제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함양군 제공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

  • 사람+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