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6월 22일 (화)
전체메뉴

경남교육청, 기초학력 책임지고 올린다

중학생 7600명, 고교생 3800명 맞춤형 프로그램 운영
11개 권역별 찾아가는 연수·컨설팅으로 지도역량 강화

  • 기사입력 : 2021-06-10 12:29:54
  •   
  •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교육격차 문제가 제기되고 있는 가운데 경남도교육청이 기초학력 강화에 나선다.

    경남교육청은 기초학력 책임지도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중학교 9개 권역, 고등학교 2개 권역으로 나누어 ‘찾아가는 기초학력 지도 역량 강화 연수’를 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연수는 지난 7일부터 오는 25일까지 전 중학교(268교) 두드림학교 업무 담당자, 일반고 기초학력 향상 지원 사업 운영학교(98교) 업무 담당자, 두드림학교 컨설턴트 51명, 교육지원청 장학사 등 총 435명이 참여한다.

    9일 창원교육지원청 마산청사에서 기초학력 컨설턴트 및 업무 담당자들을 대상으로 역량 강화 연수가 열리고 있다./경남교육청/
    9일 창원교육지원청 마산청사에서 기초학력 컨설턴트 및 업무 담당자들을 대상으로 역량 강화 연수가 열리고 있다./경남교육청/

    주요 내용은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실질적인 요소로 구성했으며 △단위학교 기초학력 책임지도 내실화 방안 △기초학력 부진 원인에 따른 개별 맞춤형 프로그램 예시 △3단계 기초학력 안전망 구축·운영 △다중지원팀의 구성과 역할 △학생 이력 관리 체제 △우수사례 소개 등이다.

    경남교육청은 중·고등학교에서 학년 초에 학생들의 기초학력 실태를 파악하고 기초학력 지원이 필요한 학생들을 선정하여 맞춤형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단위학교 기초학력 책임제를 운영하고 있다. 단위학교 기초학력 책임제는 수업 내 책임교육을 통한 학습 결손 예방, 기초학력 지원 대상 학생들을 위한 맞춤형 프로그램 지원, 복합적 요인으로 학습에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을 위한 심층 지원의 3단계로 이루어지며, 한 명의 학생도 놓치지 않고 끝까지 챙기는 책임교육 구현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 사업을 통해 2020년에는 중학생 7313명, 고등학생 3205명에게 개별 맞춤 교육을 지원했으며, 올해는 중학생 7623명, 고등학생 3803명이 기초학력 부진 원인별 맞춤형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도교육청과 교육지원청은 단위학교의 기초학력 책임제가 내실있게 운영될 수 있도록 6월부터 11월까지 지속적인 모니터링으로 학교별 기초학력 지원 현황과 만족도 등을 파악하고, 찾아가는 컨설팅과 소그룹 워크숍, 교원 및 학부모 연수 등을 통해 개별 맞춤형 프로그램의 질적 제고를 지원한다.

    이정숙 중등교육과장은 “다양한 방법으로 학교 현장과 소통하면서 온·오프라인 모니터링과 컨설팅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모든 학교가 기초학력 지원이 필요한 학생들을 책임지고 챙길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용훈 기자 yhkim@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용훈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