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12월 04일 (토)
전체메뉴

김해서 만나는 로맨틱 발레의 진수 ‘지젤’

29~30일 김해문화의전당 마루홀서
와이즈발레단, 몽환적 무대 선보여

  • 기사입력 : 2021-10-25 12:26:43
  •   
  • 김해문화재단은 오는 29~30일 이틀간 김해문화의전당 마루홀에서 낭만주의 발레의 걸작으로 꼽히는 '지젤'을 선보인다.

     지젤은 19세기 프랑스의 낭만주의 시인인 고티에의 대본으로 완성된 작품으로, 비교적 이해하기 쉬운 스토리라인과 더불어 환상적인 여성 군무, 드라마틱하고 감성적인 연기로 발레를 처음 접하는 이들도 즐겁게 감상할 수 있는 공연이다.

     공연은 총 2막으로 구성돼 있는데, 1막에서는 귀족 알브레히트와 춤을 사랑하는 처녀인 지젤의 이야기를, 2막에서는 깊은 밤 무덤에서 나와 숲을 찾아오는 젊은이를 숨이 끊길 때가지 춤을 추게 하는 월리(결혼하지 않고 죽은 처녀의 영혼)가 된 지젤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1막에서는 맑고 순수한 지젤의 사랑스러운 춤이 광기어린 춤으로 바뀌어가는 과정이, 2막에서는 순백의 튀튀를 입은 월리들의 신비로운 군무와 지젤과 알브레히트가 추는 처연하고 아름다운 장면이 하이라이트다.

     이번 공연에는 2017 대한민국문화예술상 대통령상 수상에 빛나는 '와이즈발레단'이 무대에서 백색 발레의 몽환적인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R석 5만원, S석 4만원, A석 3만원. 예매는 김해문화의전당 홈페이지(www.gasc.or.kr)를 통해 가능하다.

    김해문화의 전당 공연 발레 지젤
    김해문화의 전당 공연 '발레 지젤'

    정민주 기자 joo@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정민주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