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12월 01일 (수)
전체메뉴

NC, SSG에 5-7 패배…가을야구 진출 비상

  • 기사입력 : 2021-10-26 22:26:04
  •   
  • NC의 불펜진이 무너지며 가을야구 진출에 비상이 걸렸다.

    NC 다이노스는 26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린 2021프로야구 SSG 랜더스와 경기를 5-7로 졌다.

    앞으로 시즌 종료까지 5경기 남은 NC는 7위에 머물며 5위 SSG와는 2게임차로 벌어졌다.

    선발투수 신민혁과 SSG 최민준이 맞섰다. 타선은 정현과 나성범에 이어 양의지, 알테어, 노진혁이 중심에 섰다. 다음 강진성, 정진기, 박대온, 김주원이 나섰다.

    신민혁은 1회초 선두타자에게 2루타를 맞은 데 이어 볼넷으로 무사 1, 2루에 몰렸지만 다음 세 타자를 연속 아웃으로 잡으며 실점 없이 넘겼다.

    선발 투수 신민혁이 역투를 펼치고 있다./NC 다이노스/
    선발 투수 신민혁이 역투를 펼치고 있다./NC 다이노스/

    타선에서 2회말 선두타자 알테어가 선제 솔로포를 날려 먼저 앞섰다.

    그러나 3회초 신민혁이 2사 주자 만루에서 폭투로 주자를 불러들이며 동점을 허용했다.

    곧장 3회말 선두타자 박대온이 안타로 출루한 뒤 김주원이 2점 홈런을 날려 다시 리드를 잡았다. 이로 인해 SSG 선발 투수를 3이닝 3실점으로 조기 강판시켰다.

    3회말 무사 1루서 김주원이 초구 직구를 맞받아쳐 2점 홈런을 날리고 있다./NC 다이노스/
    3회말 무사 1루서 김주원이 초구 직구를 맞받아쳐 2점 홈런을 날리고 있다./NC 다이노스/

    신민혁은 4회 2사 1, 2루서 타자 뜬공 아웃을 유도해 위기를 모면하고 5회는 삼자범퇴로 투구를 마쳤다.

    그러나 이후 불펜진이 와르르 무너졌다.

    6회부터 홍성민이 안타 3개를 연달아 맞으면서 무사 주자 만루서 김진성으로 교체됐다. 그럼에도 난타를 계속 당하면서 김진성이 두 주자를 불러들이고, 손정욱은 SSG 추신수에게 솔로홈런을 맞는 등 네 주자를 더 불러들이면서 모두 6실점으로 경기가 뒤집혔다.

    NC는 7회초 원종현이 무실점으로 막으며 추격에 기대를 걸었다. 타선도 추가 득점을 내지 못하다가 7회말 1사 주자 만루 기회에서 대타 전민수 등의 적시타로 2득점을 올리며 쫓았다. 5-7로 뒤진 상황, 8~9회초 임정호와 임창민이 실점 없이 이닝을 마쳤다.

    9회말 NC는 대타 윤형준과 박대온, 김주원이 연달아 아웃되면서 고개를 숙였다.

    이날 선발 신민혁은 5이닝 1실점으로 승리투수 요건을 갖추고 내려왔지만 팀이 역전패당하며 데뷔 첫 10승 달성은 훗날로 미루게 됐다.

    김재경 기자 jkkim@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재경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