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6월 24일 (월)
전체메뉴

사천시 공무원·시민 ‘우주항공청 개청’ 대청소

14개 읍면동 곳곳에서 환경정화활동
박동식 시장·윤형근 의장·간부 공무원 등

  • 기사입력 : 2024-05-22 16:23:44
  •   
  • 오는 27일 우주항공처 개청을 앞두고 사천시민과 공무원, 기관단체 대표 등이 14개 읍·면·동에서 환경정화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천시는 우주항공청 임시청사에 이주하는 직원과 관광객에게 깨끗한 첫 인상을 심어주기 위해 대대적인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우주항공청 개청을 앞두고 22일 오전 박동식 사천시장, 윤형근 시의회 의장, 김성규 부시장, 공무원, 단체 회원 등이 임시청사 주변에서 쓰레기 수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천시/
    우주항공청 개청을 앞두고 22일 오전 박동식 사천시장, 윤형근 시의회 의장, 김성규 부시장, 공무원, 단체 회원 등이 임시청사 주변에서 쓰레기 수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천시/

    환경정화활동은 ‘임시청사 일원 다같이 줍깅 캠페인’, ‘쓰줍은 우주항공테마공원 클린 캠페인’, ‘읍면동 자체 환경정화활동’ 등 3가지 테마로 진행되고 있다.

    시는 22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우주항공청 임시청사 주변과 선진공원 해안변 일원에서 ‘임시청사 일원 다같이 줍깅 캠페인’을 진행했다. 캠페인에는 박동식 시장, 윤형근 시의회 의장, 김성규 사천부시장을 비롯해 공무원, 조직단체원 등 300여명이 구슬땀을 흘리면서 쓰레기를 주웠다.

    우주항공청 개청을 앞두고 22일 오전 박동식 사천시장이 임시청사 주변에서 쓰레기를 줍고 있다./사천시/
    우주항공청 개청을 앞두고 22일 오전 박동식 사천시장이 임시청사 주변에서 쓰레기를 줍고 있다./사천시/
    우주항공청 개청을 앞두고 22일 오전 박동식(가운데) 사천시장이 임시청사 주변에서 쓰레기를 줍고 있다. /사천시/
    우주항공청 개청을 앞두고 22일 오전 박동식(가운데) 사천시장이 임시청사 주변에서 쓰레기를 줍고 있다. /사천시/

    앞서 지난 13일부터 각종 단체 회원이 하천, 공원 등에서 집중적으로 쓰레기 수거 등 활동을 시작했으며 이달말까지 집중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시는 오는 25일 오전 10시부터 우주항공테마공원에서 개최하는 제14회 주민복지박람회장에서는 재활용 가방에 공원의 주변 쓰레기를 가득 담아오면 탄소중립 기념품으로 교환해주는 ‘쓰줍은 우주항공테마공원 클린 캠페인’도 한다. 쓰줍은 쓰레기 줍기의 직관적인 표현과 쓰레기를 줍는 작은 행동을 수줍다라는 단어를 표현한 것.

    박동식 시장은 “우주항공청 임시청사에 이주하는 직원의 안정적 정착을 위한 직접적인 지원도 중요하지만, 깨끗한 사천의 모습을 보여주는 것도 중요하게 생각해 이번 캠페인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성규 부시장은 “환경정화활동이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지역문화로 정착될 수 있도록 정례화해 우주항공수도 중심의 위상에 걸맞은 깨끗한 도시의 이미지를 널리 알리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병문 기자 bmw@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병문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