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5월 16일 (일)
전체메뉴

함양군 공무원 지역경제 살리기 앞장

  • 기사입력 : 2021-04-22 15:15:31
  •   
  •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방문객이 줄고, 매출이 감소하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위축된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해 함양군 공직자들이 두 팔을 걷고 나섰다.

    함양군에 따르면 지난 19일부터 오는 25일까지 1주일을 ‘공무원 복지카드 관내 사용하기 주간’으로 설정하고 건강관리, 자기계발 등을 목적으로 복지카드 가맹점에서만 사용이 가능한 복지포인트를 기간 중 관내 시장, 마트, 식당 등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도록 사용 범위를 확대했다.

    또한 연초 복지포인트 배정 시부터 지역경제에 보탬이 되도록 1인 5만원에서 10만원까지 모바일 함양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해 제로페이 활성화를 유도했다.

    아울러 군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3월말 기준 총 연가일수가 15일 이상인 직원들의 상반기 연가보상비를 함양사랑상품권으로 구입하여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촉매제 역할에 앞장서고 있다.

    특히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소상공인들에게 힘을 실어주기 위해 지난해 코로나19 확산으로 한동안 운영하지 않았던 ‘시장가는 날’을 22일 재개했다.

    시장가는 날은 군청 전부서가 참여하여 4인 이하 소그룹으로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점심시간에 관내 식당과 시장 등에서 함양사랑상품권을 이용하는 운동으로 지난해 3월부터 시행해 오고 있다.

    시장가는 날 재추진 첫날인 22일 서춘수 함양군수도 지리산함양시장을 찾아 코로나19로 지친 시장상인과 주민들을 만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군은 코로나19 방역수칙에 부합될 수 있도록 다수가 모이는 캠페인보다 다용도 전광판과 현수막 게시 등 비대면 방식을 최대한 활용하여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에도 소홀함이 없도록 추진했다.

    서춘수 함양군수는 “우리 함양군 공무원들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격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 수 있는 방안들을 강구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며 “이런 노력들이 우리 지역경제를 살리는 촉매제 역할을 하여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위기를 기회로 삼아 이전보다 더 활기가 넘치고 경쟁력 있는 지역 상권을 만드는데 행정 역량을 집중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또한 “군민들께서도 코로나19가 종식되는 그날까지 방역수칙 준수와 예방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당부했다.

    군은 지난 20일부터 10월말까지 지역경제 활성화와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개최를 대비하여 1인 월 50만원 한도까지 지류형 함양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행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모바일 함양사랑상품권도 지난 3월 10일부터 판매 규모 5억원에 대하여 1인 월 30만원까지 구매 금액의 10% 특별할인 행사를 실시하고 있다. 함양군 제공

    시장가는 날4.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

  • 사람+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