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2년 08월 14일 (일)
전체메뉴

밀양시 단장면, 더불어 살아가는 농촌을 위한 2차 일손돕기 실시

  • 기사입력 : 2022-06-20 15:33:32
  •   
  • 밀양시 단장면행정복지센터(면장 이소영)는 지난 6월 10일 단장면 용소마을 사과농가에 이어 20일 단장면 태동마을 매실농가를 방문해 일손 돕기에 나섰다.

    이날 일손돕기에는 이소영 단장면장을 비롯한 단장면 바드리에서 진행 중인 농촌에서 ‘미리살아보기’ 사업 참여자 7명과 단장면 직원 7명이 함께 매실 수확에 힘을 보탰다. 

    태동마을 매실농가는 “지속되는 코로나19로 인해 농번기에 일손 구하기가 어려워 걱정이 많았는데 농촌에서 미리살아보기 참여자와 면 직원들이 열심히 도와줘 너무 감사하다”라며 고마움을 표현했다.

    이소영 단장면장은 “코로나19 감염 우려 및 농촌의 고령화가 심각하여 농촌 일손부족이 심각한데, 조금이나마 힘을 보탤 수 있어 기쁘다”라며 “앞으로도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위해 직원들과 함께 꾸준히 봉사하겠다. 그리고 농업현장의 어려움에 공감하며 현실에 맞는 면정을 꾸려나가겠다”라고 전했다. 밀양시 제공

    20220620-더불어 살아가는 농촌을 위한 2차 일손돕기 실시 (1).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

  • 사람+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