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2월 23일 (금)
전체메뉴

"서울대 의예 합격선 428∼434점, 경영 406∼411점 예상"

서울대 의대 전년보다 14점 상승…'불수능' 여파 때문인 듯
시험 어려우면 표준점수 높아지는 구조

  • 기사입력 : 2023-12-09 09:46:59
  •   
  •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채점 결과가 8일 공개된 가운데 입시업체들은 서울대 의예과의 합격선을 국어·수학·탐구영역 표준점수 합산 기준으로 428∼434점, 경영학과는 406∼411점으로 예측했다.

    서울대 의대./연합뉴스/
    서울대 의대./연합뉴스/

    '불수능' 여파로 작년 각 입시 업체의 예측 대비 서울대 의예과는 11∼20점, 경영은 8∼10점 상승했다.

    대성학원은 이날 주요 대학 지원 가능 점수를 분석한 결과 2024학년도 정시에서 이과 최상위 학과인 서울대 의대 합격선은 431점으로 전년(417점) 대비 14점 상승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문과 최상위인 서울대 경영학과는 410점으로, 역시 전년 예상(400점) 대비 10점 상승했다.

    종로학원은 서울대 의대와 서울대 경영학과를 각각 428점(전년 예측 대비 11점↑), 411점(8점↑), 메가스터디는 434점(20점↑)과 406점(10점↑)으로 예상했다.

    유웨이는 서울대 의대와 서울대 경영학과를 각각 429점(전년 예측 대비 12점↑), 409점(3점↑)으로 예상했다.

    다른 학과에 대해서 대성학원은 서울대 치대 425점, 컴퓨터공학부 418점, 서울대 경영은 410점, 언론정보는 404점이 합격선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연세대 의대는 서울대 의대와 동일한 431점, 가톨릭대 의대 429점, 고려대 의대 428점 등으로 예상했다.

    경희대 의대 426점, 경희대 한의대 414점, 한양대 의대 425점, 서울대 약대 417점, 연세대 약대 413점, 중앙대 약대 413점 등을 합격선으로 봤다.

    인문사회계열의 경우 연세대 경영은 402점, 고려대 경영 402점, 서강대 경영 394점, 성균관대 글로벌경제 393점을 합격 가능 점수를 제시했다.

    한양대 파이낸스 경영(인문)은 397점, 이화여대 초등교육 392점, 중앙대 글로벌금융 392점, 경희대 경영 388점 등으로 예상했다.

    종로학원은 서울대 약학과 첨단융합학부를 411점으로, 화학생물공학부는 410점을 합격선으로 봤다.

    또 연세대 의대는 426점, 성균관대 의대 424점, 성균관대 반도체시스템공학 398점으로 예상했다.

    인문사회계열은 연세대 경영 403점, 고려대 경영 403점, 서강대 경영 393점, 성균관대 글로벌경영 394점으로 예상했다.

    메가스터디는 서울대 심리학과와 물리학과를 403점, 연세대 경제학과 395점, 고려대 스마트모빌리티 398점, 서강대 시스템반도체공학을 389점으로 전망했다.

    또 연세대 의대를 431점, 성균관대 의대 429점, 가톨릭대 의대 429점, 고려대 의대 427점으로 예측했다.

    유웨이는 서울대 전기정보공학부 417점, 약학계열 413점으로 예상했다. 연세대 의대는 429점, 고려대 의대는 428점, 성균관대 의대 429점으로 전망했다.

    올해 수능은 킬러문항 배제 원칙 속에 국어, 수학, 영어 모두 어려운 '불수능'으로 치러졌는데, 이 때문에 표준점수가 상승해 주요대 합격 점수도 전년보다 대부분 상승한 것으로 분석됐다.

    표준점수는 개인의 원점수가 평균 성적과 얼마나 차이 나는지 보여주는 점수다. 통상 시험이 어려워 평균이 낮으면 만점자의 표준점수, 즉 '표준점수 최고점'이 상승한다.

    연합뉴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