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7월 31일 (토)
전체메뉴

남해군, 착한 임대인 운동 동참 상가에 ‘착한 나눔상가·상생가게’ 스티커 부착

  • 기사입력 : 2020-04-24 08:03:08
  •   

  • 남해군이 소상공인들의 임대료 부담을 덜어주는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한 상가와 임차인 점포에 ‘착한’ 표식 스티커를 부착하며 적극적인 홍보에 나섰다.

    군은 지역사회 전반으로 착한 임대인 운동을 확산하고, 참여 임대인 상가의 점포에 대한 소비 촉진으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착한 임대인 운동 참여 상가에 ‘착한 나눔상가’ 스티커를, 임차인 가게에 ‘착한 상생가게’ 스티커를 각각 부착하고 있다.

    장충남 군수는 지난 21일 오후 착한 임대인 운동에 참여한 남해읍 소재 제10호 착한 임대인 상가를 방문해 착한 표식 스티커를 부착했다.

    남해군은 코로나19가 전국적 확산으로 이어지는 지난 2월 말부터 착한 임대인 운동을 전개해왔다. 착한 임대인 운동은 코로나19로 위기를 겪는 소상공인 점포 임대인의 자발적인 참여로 사회적으로 신선한 바람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남해군에 따르면 현재 20명(개)의 개인 또는 단체에서 착한 임대인 운동에 참여하고 있으며, 50여 개의 소상공인 점포가 임대료를 할인받고 있다.

    김재익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재익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