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3년 02월 03일 (금)
전체메뉴

경남 7개 시·군 ‘의료급여사업 우수기관’ 선정

복지부 주관 전국 18개 우수기관 중 최다 수상 성과
농어촌지역 5개 기관은 의령·창녕 등 경남이 휩쓸어

  • 기사입력 : 2022-11-07 08:21:36
  •   
  •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2022년 의료급여사업 평가에서 김해시, 거제시, 의령군, 창녕군, 고성군, 하동군, 거창군 등 7개 시군이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복지부 주관으로 매년 시행하는 의료급여사업 평가는 의료급여 사례관리, 부당이득금 징수율, 장기입원관리 등을 평가하며, 전국 18개 지방자치단체를 선정한다. 선정된 우수기관은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포상금, 공무 국외연수 기회가 제공된다.

    의료급여장기입원자 합동 중재 모습./경남도/
    의료급여장기입원자 합동 중재 모습./경남도/

    경남은 전국 18개 우수기관 중 7개 시·군이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면서 전국 최다 수상의 성과를 거뒀다. 특히 농어촌 지역 우수기관은 전국에서 5개 기관을 선정하는데 경남 도내 5개 시군이 우수기관상을 휩쓸었다.

    의료급여사업은 생활 유지 능력이 없거나 어려운 국민들에게 발생하는 질병, 부상, 출산 등에 대해 진찰·검사·치료 등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현재 경남 도내 의료급여 수급자 9만8000여명에게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경남도는 시·군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바탕으로 의료급여제도 안내와 부당이득금 징수 독려, 개별사례관리, 사업모니터링, 복지서비스 연계 등 의료급여재정 안정화를 위한 내실 있는 의료급여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김영선 도 복지정책과장은 “앞으로도 의료급여 수급권자의 적정 의료이용을 유도하는 한편, 시·군 및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의료급여 수급권자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더욱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조고운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조고운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