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4월 25일 (목)
전체메뉴

창원한마음병원 노사협의회, 창원이주민센터에 1000만원 기부

개원 30주년·봉사 30주년 선행 이어가

  • 기사입력 : 2024-02-04 13:29:33
  •   
  • 창원한마음병원(이사장 하충식) 노사협의회가 창원이주민센터에 1000만원을 기부했다고 4일 밝혔다.

    기부금은 ‘제2회 한마음 사랑나눔 바자회’ 판매 수익금으로 마련됐으며, 병원은 지난 1일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

    창원한마음병원 노사협의회가 지난 1일 창원이주민센터에 1000만원 기부금을 전달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창원한마음병원 노사협의회가 지난 1일 창원이주민센터에 1000만원 기부금을 전달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올해로 두 번째 열린 한마음 사랑나눔 바자회는 ‘투게더 한마음(together hanheart)!’이라는 슬로건으로, 오롯이 직원들이 하나로 마음을 모아 진행해 오는 행사다. 한마음의 핵심가치(행복, 봉사, 노력, 사랑) 중에서도 이웃을 위한 ‘봉사’를 적극적으로 실천하고자 하는 의지를 담았다. 이에 슬로건 또한 ‘다양한 이웃과 공존하며 성장하자’라는 뜻이 담겨 있다.

    이를 위해 1500여명의 직원이 다양한 물품을 기부해 판매를 진행했고, 가전·생활용품·미용품·의류 등 다양한 물건이 판매되어 의미는 물론 재미까지 더했다. 판매 수익금은 모두 기부금으로 조성됐다.

    창원한마음병원이 제2회 한마음 사랑나눔 바자회를 하고 있다.
    창원한마음병원이 제2회 한마음 사랑나눔 바자회를 하고 있다.

    창원이주민센터장 윤종두 신부는 “우리 이웃은 대한민국, 우리 지역 사회에 정착해 생활하는 모두를 뜻한다”라며 “창원한마음병원 직원들이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를 만드는 데 앞장서 주는 것에 감사하다. 이번 기부금은 누군가의 도움이 절실한 이웃들의 의료복지와 교육에 출연금으로 사용하겠다”고 전했다.

    창원한마음병원 하충식 이사장은 “올해는 개원 30주년이기도 하지만, 우리 병원이 봉사를 실천해 온 30주년이기도 하다”라며 “직원들이 앞장서 나눔과 봉사를 실천하는 것에 감사할 따름”이라고 말했다.

    창원한마음병원 노사협의회가 지난 1일 창원이주민센터에 1000만원 기부금을 전달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창원한마음병원 노사협의회가 지난 1일 창원이주민센터에 1000만원 기부금을 전달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창원한마음병원은 제1회 한마음 사랑나눔 바자회를 통해 마련된 판매 수익금 1000만원을 창원이주민센터에 기부한 바 있다. 올해도 같은 기관에 1000만원을 후원함으로써 일회성이 아닌 지속적인 후원에 힘쓰고자 했다.

    한편 올해 개원 30주년을 맞은 창원한마음병원은 1994년 개원 이래 지역 아동을 위한 문화체험 활동, 지역인재 및 의료인력 양성을 위한 장학사업, 노인을 위한 의료비 지원사업, 각종 해외 구호금 지원사업 등 국가와 세대를 아우르는 사회공헌을 펼치고 있다. 지난해부터는 결혼이주여성, 이주노동자 등 이웃의 개념을 넓혀 우리 지역에 정착해 살아가는 이들을 대상으로 한 후원에도 앞장서고 있으며, 아시아 의료허브를 목표로 의료 서비스 확장에도 힘쓸 계획이다.

    김정민 기자 jmkim@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