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6월 22일 (화)
전체메뉴

12개 제조기업체, 김해에 2000억원 투자

허성곤 시장·기업대표 협약 체결
물류·농업로봇·차 부품사 등 다양
2023년까지 부지매입 등 순차 이행

  • 기사입력 : 2021-06-11 08:08:40
  •   
  • 10일 김해시청 소회의실에서 허성곤 시장(맨 가운데)과 11개 투자기업체 대표들이 투자협약을 체결한 후 협약서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해시/
    10일 김해시청 소회의실에서 허성곤 시장(맨 가운데)과 11개 투자기업체 대표들이 투자협약을 체결한 후 협약서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해시/

    김해시는 10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물류, 자동화 농업 로봇, 자동차 및 중장비 부품 등 다양한 분야의 12개 제조기업과 2000억원 규모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시는 이로써 상반기에만 벌써 5번째 투자협약을 체결했으며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총 5382억원 투자와 1697명 신규 고용 창출이라는 동기 대비 역대 최대 성과를 달성했다.

    협약식에는 (주)삼정, (주)뉴텍웰니스, 부경프라스틱(주) 등 12개 기업 대표가 참석했다. 이날 협약 기업 중 절반 이상은 관내 제조 분야에서 꾸준히 성장해 사업장을 확장하는 기업이며 일부는 신규 사업 진출을 위해 대규모 신설 투자를 확정한 기업이다.

    기업별 투자 규모는 (주)거성금속 913억원, 뉴텍웰니스 490억원, 부경프라스틱 96억원, (주)케이지앤에프 84억원, 삼정 73억원, (주)구보 66억원, (주)영광하이텍 65억원, (주)디엘텍코리아 52억원, (주)헬퍼로보텍 42억원, 한선기업 38억원, 부경씨앤디 23억원, 한국적외선개발원 20억원으로 총 1962억원이며 향후 304명을 신규 고용키로 했다.

    이들 기업들은 AM하이테크, 이노비즈밸리, 병동, 덕암2, 이지일반산업단지 입주를 위해 2023년까지 부지 매입, 설비 투자, 신규 인력 채용을 순차적으로 이행한다.

    허성곤 시장은 협약식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투자심리가 위축된 상황인데도 과감한 투자를 결정해 준 기업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우량기업 유치를 위해 내실 있는 투자유치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이종구 기자 jglee@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종구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