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10월 19일 (화)
전체메뉴

[알림] 새 연재소설 작가의 말 “새해 부자를 꿈꾸는 당신을 위한 소설”

  • 기사입력 : 2012-12-31 01:00:00
  •   
  • 이수광 작가


    부는 누구나 갖고 싶어 한다. 부를 이룬 사람들이 어떻게 돈을 벌고 어떻게 쓰느냐 하는 것은 여전히 많은 사람들이 궁금해 하는 부분이다. 특히 해마다 새해가 되면 많은 사람이 신년 계획을 세운다. 신년 계획 중에는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누구나 꿈을 꾸는 것이 부자에 대한 소망이고, 부자가 되려는 것이다.

    중국에서는 새해가 되면 인사를 할 때 ‘궁시파차이(恭喜發財)’, ‘부자 되세요’라고 덕담을 한다. 우리나라도 어른들에게 세배를 드리면 ‘모쪼록 하는 일이 잘되고 돈을 많이 벌라’는 덕담을 해준다.

    그래서 새해가 되면 사람들은 부자가 되기 위해 재테크에 대한 계획을 세운다. 그러나 언제나 그렇듯이 대부분의 계획이 작심삼일로 끝난다.

    우리나라에서는 어떤 사람이 돈을 벌고 어떤 방법으로 부자가 되었을까. 많은 부자들이 장사로 돈을 벌었고 재벌 기업 대부분의 창업주들이 장사로 기반을 닦았다는 사실을 알게 되면 놀란다.

    인터넷이 발달하면서 온라인 쇼핑몰에서 500만 원의 창업자금으로 100억 원의 매출을 올리는 가정주부도 등장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이 소설은 회사의 부도로 실업자가 된 한 청년이 온갖 역경을 극복하고 세계적인 부자가 되는 과정을 사실에 바탕을 두고 그려 나갈 예정이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