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 19일 (토)
전체메뉴

한국 드라마, 일본서 리메이크 ‘붐’

‘투윅스’ 이어 박신양 주연 ‘싸인’도

  • 기사입력 : 2019-05-28 20:48:05
  •   
  • 최근 일본에서 탄탄한 작품성을 바탕으로 흥행한 한국 드라마들을 리메이크한다는 소식이 잇따라 전해졌다.

    SBS TV는 전날 ‘투윅스’가 일본 후지TV에서 리메이크된다는 낭보에 이어 이번에는 배우 박신양 주연 ‘싸인’(2011)이 TV아사히에서 리메이크된다고 28일 밝혔다.

    일본판 ‘싸인’은 오는 7월부터 방송될 예정이며, 주연은 일본 대세 연기파 배우 오모리 나오가 맡는다.

    ‘싸인’은 다양한 사건 진상을 파헤치는 무뚝뚝한 천재 법의관(박신양 분)과 신인 여자 법의관(김아중)이 진실을 은폐하려는 절대 권력에 맞서는 모습을 그린 작품이다.

    일본판 ‘싸인’의 주인공 오모리 나오는 “일본 판에서는 저 나름대로 한 단계 진보한 또 다른 색깔을 제시할 수 있는 작품을 만들고 싶다”라고 소감을 밝혔다.연합뉴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