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 19일 (토)
전체메뉴

합천군, 제35회 대야문화제 열려

오는 27일부터 30일까지 일해공원과 군민체육공원에서
전시행사, 체험행사 등

  • 기사입력 : 2019-09-19 10:27:28
  •   
  • 지난해 제34회 대야문화제/합천군/
    지난해 제34회 대야문화제/합천군/

    합천군민의 최대 축제인 제35회 대야문화제가 제30회 군민의날, 제38회 군민체육대회와 함께 오는 27일부터 30일까지 4일간 일해공원, 군민체육공원 등 합천읍 일원에서 개최된다.

    합천읍 일원에 군기와 제전기를 게양하고 행사장입구 및 상설무대에 축등을 설치하는 등 축제 분위기 조성을 시작으로 오는 27일 행사 첫째 날에는 일해공원 대종각에서 대야문화제의 시작을 알리는 커팅식과 함께 축하공연이 열린다.

    둘째 날에는 '행복한 군민 희망찬 합천'이라는 군정 슬로건 아래 어쿠스틱밴드 노래사랑, 초계고 댄스동아리 육공주 등 룰루랄라 미니 콘서트와 개그맨 이용식의 사회로 이자연, 조승구 등 7명의 트로트 가수들과 함께하는 5080낭만콘서트를 개최해 군민의 열기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셋째 날에는 축제의 성공과 군민의 안녕을 기원하는 성화채화, 봉송행사와 대야문화제 최대의 볼거리인 전야제 행사가 열린다. 전야제는 17개 읍면민들의 노래자랑과 초청가수 한혜진, 우연이, 박혜신이 출연해 열기를 북돋을 예정이다.

    대야문화제 본행사인 30일에는 오전 8시30분부터 시가행진과 가장행렬, 서막식, 군민의장 시상 후 읍면별 민속경기 대항전을 펼치고 대망의 폐막식이 성대하게 치러질 예정이다.

    특히 올해 대야문화제 폐회식은 대군민 화합의 장을 만들기 위해 읍면 시상식 전후에 인기가수 지원이 축하공연 및 경품추첨 등 다채로운 행사를 준비했다.

    그밖에도 행사 기간 중 버스킹 등의 음악콘서트, 군민휘호대회, 합천전국시조경창대회, 합천군수배 풍물경연대회, 황강백일장, 국악경연대회, 농특산물 요리경연대회 등 다채로운 행사가 치러질 예정이다.

    지난해 제34회 대야문화제/합천군/
    지난해 제34회 대야문화제/합천군/

    또 체험전시행사로 연묵회, 인두화, 전통규방공예, 문인화, 사진 등의 다양한 작품들이 일해공원 대종각 앞에 마련된 전시 부스에서 전시될 예정이며 버블, 슬라임, 초코아트 등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체험부스도 마련할 계획이다.

    한편 대야문화제는 가야의 정기, 화랑의 예지와 용기를 잇고 장렬히 산화한 충신 죽죽의 넋을 되살려 애향애국의 숭고한 정신으로 승화시킴과 아울러 면면히 이어져 온 전통 문화계승과 군민 화합, 지역 발전의 계기를 만들기 위해 1982년부터 개최해왔다. 서희원 기자 sehw@knnews.co.kr

    서희원 기자 sehw@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서희원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