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19일 (월)
전체메뉴

남산중, 그림책 읽어주는 언니

  • 기사입력 : 2016-12-21 18:07:20
  •   
  • 남산중학교(교장 박향숙)는 경상남도교육청으로부터 독서, 책 쓰기 동아리 예산을 지원 받아 그림책 동아리 ‘그린나래’를 운영하였다. ‘그린나래’는 그림책 독서토론을 바탕으로 자신만의 특별한 그림책을 제작하는 동아리이다. 뿐만 아니라 순천 그림책 도서관 탐방, 경남독서문화축제 참가 등 다양한 활동을 하였다. 올 한해 동아리 활동을 마감하며 마지막으로 뜻깊은 행사를 실시하였다.
    직접 제작한 자신만의 그림책을 초등학생에게 읽어주는 행사로써 조별로 짝을 이뤄 그림책을 함께 읽고 서로 질문과 답변을 주고 받으며 소통하였다. 조용하고 어색한 분위기가 흐르던 교실에서 어느새 왁자지껄 웃음소리 가득한 교실 풍경이 이뤄졌다. 그림책을 매개로 모두 하나가 되는 시간이었다.
    행사에 참여한 김민주 학생은“내가 만든 그림책을 좋아해주는 아이들의 모습을 보면서 보람과 뿌듯함을 느꼈다.”, 이소현 학생은 “책을 읽는 것뿐만 아니라  다른 사람에게 책을 읽어줌으로써 느끼는 기쁨을 알게 되었다.”, 성주초 류지화 담임교사는 “언니가 그림책을 읽어주는 동안 귀를 쫑긋 세우고 똘망똘망한 눈으로 바라보는 아이들의 모습이 너무 보기 좋았고 앞으로 이런 행사가 확대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경남교육청 제공

    창원 남산중_그림책 읽어주기 행사1.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