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9월 16일 (월)
전체메뉴

밀양시, 명성교 재가설 공사 준공식 개최

  • 기사입력 : 2019-05-13 15:28:47
  •   
  • 밀양시는 13일, 상남면 명성복지회관 마당에서 명성교 재가설 공사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박일호 시장과 예상원 도의원, 시의원, 시 관계자, 마을 주민과 이장 등이 참석했다.

    명성교는 상남면 조음리 조서마을의 진출입교로, 건설된 지 40여 년이 지난 노후 교량이다. 또한, 교량 폭이 3.5m 밖에 되지 않아 그동안 마을 주민들은 통행에 불편함을 호소해 왔다.

    이에 시는 주민들의 통행 불편을 해소하고자 2017년 재난안전특별교부세 8억 원을 교부받아 지난해 11월부터 공사를 시작해 길이 32.1m, 폭 7.0m의 교량을 재가설하게 됐다.

    또한, 교량 상류에는 새로운 보를 설치해, 50ha에 달하는 농경지의 원활한 용수공급을 돕고, 마을진입 도로도 확장해 주민의 통행과 농산물 이송의 편의성이 크게 나아질 전망이다.

    박일호 시장은 “조서마을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인 명성교를 확장함으로써 마을의 관문이 활짝 열리게 된 것을 축하드리며, 앞으로도 농촌마을의 정주권 개선을 위해 지속적으로 관심을 기울이겠다” 고 밝혔다. 밀양시 제공

    0513 상남면 조서마을 명성교 재가설공사 준공식-1.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