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 22일 (화)
전체메뉴

이원로 인제대 총장 첫 수필집 ‘화이부동-함께 사는 지혜’ 펴내

사랑·공의의 신념 실현 꿈 담아

  • 기사입력 : 2014-02-18 11:00:00
  •   


  • 심장병 전문의이자 시인인 인제대학교 이원로 총장이 수필집 ‘화이부동-함께 사는 지혜’를 출간했다.

    이원로 총장은 ‘월간문학’을 통해 등단해 1992년 첫 번째 시집 ‘빛과 소리를 넘어’를 시작으로 지난 7월에 출간한 시집 ‘기적은 어디에나’를 포함해 총 13권의 시집을 내고 이번에는 처음으로 수필집을 발간했다.

    ‘화이부동-함께 사는 지혜’는 논어에 군자가 갖춰야 할 덕목 중 하나로 기록되어 있는 ‘화이부동(和而不同)’의 정신을 통해 현대 사회에도 사람들이 내놓고 표현은 못하지만 누구나 마음 깊은 곳에는 사랑과 공의의 신념을 실현코자 하는 꿈을 말하고 있다.

    이 책에는 화이부동, 꿈나라, 승리의 처방, 비교의 악순환, 특별한 초대라는 5개의 주제에 40편의 에세이로 저자가 삶 속에서 배우고 체득한 지혜를 이 시대에 함께 살아가는 동료들에게 짧지만 굵게 전하고 있다.

    의학계, 교육계와 문학계를 넘나들면서 남다른 활동 영역을 구축해오며 왕성한 시작(詩作) 활동을 이어온 이 총장의 수필은 색다른 느낌으로 다가온다.

    이원로 총장은 이번 수필집을 통해 “우리가 함께 나누고 섬기고 자라가는 삶의 공동체를 이루어 가고자 이 책을 펴냈다”며 “화이부동의 정신이 독자들 가슴 깊이 전달돼 공감과 동경을 불러일으키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 책은 ‘Unity in Variety’라는 제목으로 아마존닷컴(Amazone.com)을 통해 영문판 서적으로, Apple ibookstore를 통해 e-book으로도 만나 볼 수 있다.

    양영석 기자 yys@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양영석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