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06일 (금)
전체메뉴

백두현 고성군수-청년농업인, 고성 농업 발전 소통의 장 열어

  • 기사입력 : 2019-10-17 16:32:32
  •   
  • 백두현 군수와 지역청년농업인이 고성 농업 발전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

    지난 16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백두현 군수, 40대 청년농업인, 담당공무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청년농업인 육성 및 활성화 방안 모색을 위한 상생발전 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참석자들은 농산물 판로 확보, 고성지역에 맞는 특산물 육성 등 건의사항, 안정적인 정착을 위한 방안 등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눴다.

    한 청년농업인은 “특수작물을 재배하는 경우 판로확보가 너무 힘들다. 고성에 맞는 특산물을 육성하고 판로를 확보해서 농업인들이 농사에 전념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어 주셨으면 좋겠다”고 요청했다.

    이에 백 군수는 “농사에 대해서는 농업인이 행정보다 앞서 다양한 정책을 발굴하여 행정과 농업인이 함께 의논하고 다른 측면에서는 농업인이 행정을 견인해 나갈 수 있는 노력을 하면 좋겠다”고 답했다.

    특히 “농산물 판로에 대해서는 현재 RPC와 관련해 거제·통영과 협약체결을 할 예정이며, 11월에는 서울상생상회에 참석해 고성농산물의 우수성을 알리고 올 계획이다. 새로운 판로를 개척하는 것에 대해서는 행정에서도 많은 고민을 하겠으나, 좋은 의견이 있으면 가감없이 이야기했으면 좋겠다”며 청년농업인들에게 적극적인 역할을 요청했다.

    이어 “40대 청년농업인들이 자립하고 성공하는 것이 고성군이 성공하는 길”이라며 “40대 청년농업인들이 중추적인 역할을 하며 후배들에게는 좋은 귀감이 되고 선배들에게는 기댈 수 있는 버팀목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청년농업인들에 대한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고성군에서는 청년 농업인을 위한 지원 사업으로 청년농업인 취농인턴제, 청년농업인 취농직불제, 농업정책자금 이자 차액지원, 경영실습 임대농장 조성, 청년농업인 영농정착지원, 신규농업인 현장실습교육 등 6개 사업을 지원하여 청년농업인들의 농업 활동에 기여하고 있다. 고성군 제공

    백두현 고성군수-청년농업인, 고성 농업 발전 소통 간담회 (1).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