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9월 18일 (수)
전체메뉴

경적소리에 앙심… 여성운전자 쫓아가 폭행한 오토바이 운전자 잡혀

  • 기사입력 : 2019-08-20 21:24:34
  •   
  • 최근 제주도에서 난폭운전에 대해 항의받자 가족들 보는 앞에서 상대를 마구 폭행한 사건이 있어 공분을 산 가운데 창원시 마산회원구에서도 비슷한 사건이 발생한 것으로 뒤늦게 드러났다.

    마산동부경찰서는 지난달 27일 오전 4시께 오토바이로 여성운전자를 따라가 마구 폭행한 오토바이 운전자 A(34)씨를 체포했다.

    메인이미지자료사진./픽사베이/

    경찰에 따르면 오토바이를 운전하던 A씨는 전날 밤인 지난달 26일 오후 10시께 3·15아트센터 앞 삼호로에서 신호대기 중이던 피해자 B(29)씨가 경적을 울린데 앙심을 품고 얼굴을 30여 차례 때렸다. B씨은 당시 경찰에 이 사건을 신고했고, 순찰차가 출동했지만 범인들을 놓쳤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이날 운전을 하던 B씨는 한일로터리 인근 현대모비스 앞 교차로에서 신호가 바뀌었는데 오토바이가 출발하지 않아 경적을 몇번 울렸는데, 이후 이들이 따라와 폭행을 했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경찰관계자는 “피의자를 소환해 조사를 했다. 1명을 입건해 조사를 한 결과 범행을 시인함에 따라 CCTV영상 등을 토대로 ‘운전자폭행 특가법 위반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민영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민영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