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 17일 (목)
전체메뉴

전국 지적 담당 공무원들, 울산서 민원 적극행정 워크숍

  • 기사입력 : 2019-09-19 11:05:01
  •   
  • 울산시는 19일과 20일 울산시 동구 라한호텔에서 전국 지자체 지적 민원 담당 공무원과 한국국토정보공사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적(토지) 고충 민원 적극행정 워크숍을 연다고 밝혔다.

     국민권익위원회가 주최하는 이번 워크숍은 국민권익위 고충 민원 중 지적(토지) 관련 고충 민원과 반복·고질 민원이 늘어나 우수 사례를 중심으로 특이 민원 응대요령과 정보 공유로 개선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워크숍 첫날 국토교통부의 지적제도 미래발전방안과 국민권익위의 특이 민원 응대요령, 지적 민원 고충 처리 사례 등의 강의가 진행된다.

     20일에는 4개 시·도의 적극행정 우수사례 발표와 국민권익위 고충 처리와 옴부즈맨 제도 설명, 우수사례 시상과 총평으로 행사가 마무리된다.

     지적(地籍)은 토지평가·과세, 토지이용 계획, 공간정보 산업 등 정부 정책과 국민의 토지거래 등에 필요한 핵심 정보로 이용된다.

     토지 가치 상승으로 지적(토지) 관련 고충 민원이 증가하는 추세다.

    지광하 기자 jikh@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지광하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