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5월 28일 (목)
전체메뉴

20~30대 고지혈증 있으면 심혈관질환 위험↑

  • 기사입력 : 2020-02-24 07:51:25
  •   
  • 20∼30대 젊은 성인도 고지혈증이 있으면 심혈관질환 발생과 사망 위험이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고지혈증은 혈액 속 지방 성분이 정상보다 많은 상태를 말한다.

    서울대병원 이희선(강남센터)·김형관 교수팀은 2009∼2014년 국가 건강검진자 중 20∼39세 성인 568만8055명을 대상으로 고지혈증이 사망, 심근경색, 뇌졸중 발생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를 7년 동안 추적 관찰한 결과, 이런 연관성이 관찰됐다고 최근 밝혔다.

    연구팀은 고지혈증이 있는 경우 고지혈증이 없는 사람보다 심근경색과 뇌졸중이 발생할 위험도가 각각 2.2배, 1.8배 높은 것으로 추산했다. 사망 위험까지 포함하면 평균 위험도는 1.7배였다. 특히 총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이 높을수록, HDL콜레스테롤이 낮을수록 심혈관질환이 잘 발생하는 특징을 보였다. 총콜레스테롤만 보면, 가장 높은 그룹(상위 25%)은 가장 낮은 그룹(하위 25%)보다 심근경색, 뇌졸중 발생 위험이 각각 2.0배, 1.6배 높았다.연합뉴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