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4월 21일 (수)
전체메뉴

창원시, 충무지구 도시재생 거점시설 ‘보태가’ 개관식

도시재생의 시작… 청년 창업자, ‘보태가’로 모인다

  • 기사입력 : 2021-03-05 17:54:51
  •   
  • 창원시 진해구 충무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추진 중인 근대건축물 ‘보태가’의 개관식 행사가 5일 창원시 진해구 중원로 89(통칭 보태가)에서 열렸다.

    충무지구 도시재생사업의 마중물 사업으로 청년 창업 지원을 위해 1층 공유주방은 제과제빵 창업을 원하는 청년을 대상으로 12주 교육과정 및 창업컨설팅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현재 40명의 신청자 중 9명을 선발해 청년창업아카데미를 운영한다. 또 영상 및 시각디자인 청년 스타트업 2개 업체는 2층 사무실공간에 입주해 무료로 사무공간을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충무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추진 중인 근대건축물 ‘보태가’의 개관식 행사가 5일 창원시 진해구 중원로 일대에서 열렸다./창원시/
    충무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추진 중인 근대건축물 ‘보태가’의 개관식 행사가 5일 창원시 진해구 중원로 일대에서 열렸다./창원시/

    허성무 창원시장은 “보태가 개관을 시작으로 진해역을 중심으로 이야기가 있는 광장과 진해문화원, 하나로 이음센터, 문화발전소 등을 연내 착수해 도시재생의 가시적 성과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며 “중앙시장의 ‘진해 군항 상권 르네상스’와 ‘근현대 문화유산 재생 활성화 사업’을 연계하여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행정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근대건축물 ‘보태가’란 뜻은 이 건물이 옛날 보민의원으로 사용됐으며, 옆 건물인 태화여관이 있었던 것을 기억하기 위해 앞글자를 따서 내 집처럼 편안한 공간으로써 집 가(家)를 합친 것은 물론, 경상도 사투리 표현인 ‘힘을 보태가’라는 말처럼 주민들이 함께 도시재생에 힘쓰자는 중의적 의미를 함축해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지어졌다.

    이민영 기자 mylee77@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민영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