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2년 07월 05일 (화)
전체메뉴

경남FC, 대전 잡고 상위권 가자!

내일 진주종합경기장서 맞대결
티아고 등 외국인 3인방 기대

  • 기사입력 : 2022-05-13 07:57:57
  •   
  • 경남FC가 상위권 도약을 위한 시험대에 오른다. 경남FC는 14일 오후 6시 30분 진주종합경기장에서 대전하나시티즌과 ‘하나원큐 K리그2 2022’ 15라운드 맞대결을 치른다.

    최근 기세가 오른 경남 FC는 3년 만에 서울이랜드를 상대로 승리한 것을 시작으로 경주한수원과 FA컵 경기, 안산그리너스 원정 경기까지 차례로 승리하며 3연승을 달리고 있다. 3연승 기간 공격진의 화력은 계속해서 불타오르고 있다.

    지난 3일 열린 경남FC와 안산그리너스와의 경기에서 경남FC 티아고가 드리블을 하고 있다./경남FC/
    지난 3일 열린 경남FC와 안산그리너스와의 경기에서 경남FC 티아고가 드리블을 하고 있다./경남FC/

    경남은 지금의 상승세를 반드시 이어 나가야 하는 상황이다. 현재 K리그2 중상위권 경쟁은 그 어느 때보다 뜨겁다. 1경기라도 미끄러지는 순간, 순위표 밑으로 떨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이번 대전전이 경남FC에게 매우 중요한 경기다.

    경남은 대전을 시작으로 K리그2 상위권 팀을 모두 만난다. 부천FC1995, 광주FC, FC안양으로 이어지는 리그 4연전을 앞두고 있다. 특히 이 시기 울산현대축구단과 FA컵 16강 일전도 대기 중이다. 이 일정을 슬기롭게 넘어서야만 승격에 한 걸음 다가갈 수 있는 경남FC다.

    중요한 시기 선수단 동기부여도 충만하다. 지난 대전과 맞대결에서 경남은 1-4로 패배했다. 이번 시즌 가장 아쉬웠던 경기이기에 패배를 설욕하고자하는 선수단의 의지는 크다.

    대전이 K리그2에서 막강한 공격력을 자랑하는 팀이지만, 경남의 화력이 더욱 좋다.

    경남은 최근 말컹의 재림을 보여주고 있는 티아고, 에이스 역할을 톡톡히 해주고 있는 에르난데스 그리고 점점 경기력을 끌어올리고 있는 윌리안을 앞세워 대전전 승리를 정조준한다. 대전전을 승리할 경우 경남은 5위까지 순위를 끌어올릴 수 있어 상위권 도약의 길을 만들 수 있다.

    박준영 기자 bk6041@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박준영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