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06일 (금)
전체메뉴

태풍 `송다 ` 6일 경남영향권

  • 기사입력 : 2004-09-06 00:00:00
  •   
  •   제18호 태풍 ‘송다’의 북상으로 경남지역은 6일 낮부터 지역에 따라 곳곳에 비를 뿌리는 등 태풍의 간접영향권에 들기 시작했다. 송다는 6일 오후 3시 현재 일본 규슈 가고시마 남동쪽 약 420km 부근 해상에 있고 중심기압 935h㎩ . 중심 최대풍속이 초속 44m인 매우 강한 태풍이며 시속 20km로 북북서진하면서 북위 30도 지점에서 방향을 우측으로 틀어 대한해협을 통과할 예정이다.


      송다는 7일 새벽 3시에는 제주도 서귀포 남동쪽 약 240km 해상을 지나 7일 오후 3시에는 부산 동쪽 약 170km 해상을 통과하면서 동해상으로 진출할 전망이다. 이에 따라 경남은 6일부터 태풍의 간접영향권에 든데 이어 밤부터는 태풍주의보가 내려지는 등 태풍의 직접적인 영향에 들어 강한 바람과 함께 많은 비를 뿌리겠다고 기상청은 예보했다.

      예상강수량은 해안지방은 50~100㎜ . 많은 곳은 150㎜까지. 내륙지방은 30~80㎜. 많은 곳은 100㎜까지 내리겠다. 이정훈기자 meyer@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