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17일 (토)
전체메뉴

열쇠공 불러 훔친 차량 훔친 후 금은방 절도 '간 큰 10대들'

  • 기사입력 : 2005-10-11 00:00:00
  •   
  •   자신들의 차량인양 열쇠수리공을 불러 열쇠를 제작한 후 훔친 승용차를 타고 다니며 금은방 귀금속을 훔친 간 큰 10대들이 붙잡혔다.

      마산동부경찰서는 11일 절도 혐의로 박모(17·울산시)군과 이모(16·울산시)군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달아난 공범 검거에 나섰다.

      경찰에 따르면 박군 등은 지난 4일 오후 4시20분께 부산시 금정구 도로에 주차된 터뷸런스 차량 열쇠를 열쇠수리공을 불러 만들고. 이 차량을 이용해 5일 오후 4시께 마산시 석전동 S금은방에서 반지 등 시가 134만원 상당의 귀금속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박영록기자 pyl21c@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