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1월 30일 (월)
전체메뉴

경남 고성군, 여성친화도시 조성 군민참여단 모집

  • 기사입력 : 2020-02-16 16:45:52
  •   
  • 고성군(군수 백두현)이 ‘다함께 만들고 다함께 행복한 여성친화도시 경남고성’을 위한 본격 행보를 시작했다.

    여성친화도시에서 ‘여성’이란 여성, 아동, 청소년, 노인,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를 대변하는 상징적 의미이다.

    따라서 여성친화도시란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고 지역정책·발전 과정에 여성과 남성의 평등한 참여가 보장되며 여성의 역량강화, 돌봄 및 안전이 구현되도록 정책을 운영하는 도시를 일컫는다.

    군은 지난 1월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관한 여성가족부 컨설팅을 시작으로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관한 조례 입법예고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관한 제안·자문·협의 등을 위한 조성협의체 구성 ▲전문연구용역 착수 등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아울러 고성군은 군민이 함께 만들어가는 여성친화도시에 방점을 두고, 오는 2월 21일까지 ‘여성친화도시 조성 군민참여단’ 40여 명을 모집한다.

    이를 통해 군은 여성친화도시 기획에서부터 평가에 이르는 조성계획 전 과정에 군민의 적극 참여를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향후 군민참여단은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민-관 협동의 촉진자로서 지역사회 제반환경을 모니터링하고 생활 속 불편사항을 건의하는 등 여성 친화적 지역문화를 만들어가는 적극적 행위 주체로서 활동할 계획이다.

    군민참여단 자격조건은 여성친화도시에 관심 있는 고성군민 또는 관내 사업장 근로자라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고성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선발된 군민참여단은 2월 말 위촉식을 갖고, 3년간 활동 예정이다.

    참여단은 향후 역량강화 교육 및 워크숍공모사업 등에 참여할 수 있고, 활동 우수자에 대해서는 표창 등의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여성·아동·노인·장애인 등 약자가 배려 받는 여성친화도시 고성, 군민 모두가 행복한 고성을 현실로 만들어가는 것이 우리 군의 최종 목표다”며, “성공적인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군민참여단 모집에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고성군 제공

    2018 고성군청 전경.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

  • 사람+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