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5월 18일 (토)
전체메뉴

밀양시, 전 시민 대상 시민안전보험 가입

  • 기사입력 : 2023-03-12 18:51:34
  •   
  • 밀양시(시장 박일호)가 일상생활에서 발생할 수 있는 예기치 못한 사고와 재난으로 피해를 입은 시민의 생활 안정을 위한 ‘2023년 밀양시 시민안전보험’에 가입했다고 10일 밝혔다.

    시민안전보험은 밀양시에 주민등록을 둔 주민(외국인 포함)을 대상으로 하며, 시가 직접 보험사와 계약을 맺는다. 각종 재난·사고로 피해를 입은 시민에게 사고일로부터 3년 이내 발생한 사고에 대해 보험금을 지급하는 제도이며, 보험가입비용은 전액 밀양시가 부담한다.

    보장항목에는 ▲자연재해사망 ▲폭발·화재·붕괴 상해사망 및 상해후유장해 ▲대중교통 이용 중 상해사망·상해후유장해 ▲익사사망 ▲농기계 상해사망·상해후유장해 등 16개 담보 항목이 포함됐다.

    특히 올해부터는 ‘사회재난사망’ 항목을 신규 추가해 다중밀집 인파 사고를 포함한 광범위한 사회재난 피해 등이 국가로부터 사회재난으로 인정되는 경우 사고 종류와 책임 주체를 구분하지 않고 보상받을 수 있다. 

    전국 어느 지역에서 사고를 당해도 타 보험 가입과 관계없이 중복 보장을 받을 수 있으며, 청구사유 발생 시 피해자 또는 법정상속인이 청구서와 구비서류 등을 갖춰 보험사에 청구하면 된다.

    손영상 안전재난관리과장은 “지난 사고 유형을 분석해 보장항목을 늘리는 등 시민 중심의 시민안전보험을 운영할 예정이다”면서 “각종 재난과 재해 발생 시 보장의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밀양시 제공

    20230310-밀양시, 시민안전보험 가입.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

  • 사람+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