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 | 경남신문
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9월 25일 (토)
전체메뉴


  • - 독자기고문은 이메일(master@knnews.co.kr)을 통해서도 접수가 가능합니다.
    - 기고문은 자체 논의 후 경남신문 지면에 실릴 수도 있습니다.(문의: 창원자치부 055-210-6070)
    - 제언·고발·미담 등 독자가 투고한 내용은 매일 오후 확인 후 담당부서에 전달됩니다.

유다서 ㅡ 모든 역사는 윤회된다고 보시면 됩니다.
조성헌       조회 : 1422  2015.02.08 23:40:03


 

내가 유투브에서 가롯유다의 서신서 강의를 듣고 잘못된 것을 바로잡기 위함입니다.

 

예수당시 제자들이라고 하는 사람들은 12장로였습니다.

대제사장 아들 가롯유다 입니다. 예수가 전파하는 것을 기록하는 사람이었습니다.

그때 당시 예수가 치유하면서 노비 정도를 받았지요.

그 장로 아들 유다는 지금 현재 제 곁에 있으며

그 유다의 아버지는 현재 삼천포에 있지요.

그들이 앞으로 이실직고할 사람들 입니다.

 

사도 바울이라는 사람은 무식이지요.

가롯유다라는 사람의 시중을 들며 살인에 유명한 자이지요.

그때 당시에 그 유다라는 사람이 12장로 (음과 양 24명의 장로)를 손아귀에 넣고

그 유다의 손에 예수가 죽었지요. 그는 목매달아 죽지 않았습니다.

가롯유다는 예수의 기록물을 감추기 위하여 복음서는 공회원들이 기록했고,

바울이 썼다는 기록물은 다 가롯유다가 기록한 것입니다.

지금 여러분이 보고 있는 성경은 가롯유다와 공회원들에 의해 다 조작된 것입니다.

 

666의 주범들이 반역한 천사들이라고 보시면 될 것입니다.

그들이 지금 부활되고 있는 장면입니다.

모세 때도 갈렙과 여호수아와 이런 것이 다 조작된 것입니다.

그래서 남원에서 최초의 유물이 나올 것입니다.

사도라는 뜻이 공회원들을 두고 이야기한 것이고,

12장로ㅡ양과 음의 24장로를 사도라고 부르지요.

제자라고도 부르지요. 어찌 일반 백성이 제자가 될 수 있겠습니까?

 

예수 시체를 묻은 사람도 내 곁에 있습니다.

가롯유다가 사도 바울에게 시켜 스테반 집사를 죽였고,

유다와 공회원들과 더불어 예수를 죽일 때 시중든 사람들이 다 제 곁에 있습니다.

지금 내가 아는 만큼만 기록하오니 앞으로 그들이 와서 이실직고하면

낱낱이 밝혀질 것 입니다. 지금 여러분이 가지고 있는 성경은

666과 사단이 기록한 것입니다.

그때 장로들이 와서, 칠성인들이 와서, 팔복인들이 와서 이실직고할 것입니다.

 

 

어찌 하차쟎은 인간이 하나님의 말씀을 기록한단 말이오,

어찌하여 더러운 입으로 하나님의 말씀을 전파한단 말이오,

사단이 기록한 것입니다. 신성모독하는 일입니다.

나는 여러분에게 전할 권세를 받은 자 입니다. 두 주인을 섬기는 자는

자기 입으로 분명히 화가 들어갈 것입니다.

어찌 두 주인을 섬기는 자가 아버지를 찾을 때 마다

가증한 것이라는 것을 모르십니까?

 

나는 가롯유다에게 맞아 죽은 그 사람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은 일점일획도 땅에 떨어지지

아니하고 당신들 머리에 쏟아질 것입니다.

더러운 자들이 어찌 아버지 말씀을 전한단말이오.

당신 머리에 부을지어다. 화가 너희 가정에 있을지어다.

그 화로 인하여 부활될지어다. 내가 전하는 자에게 명하였노라.

너희들은 다 가롯유다라. 내가 전하였노라.

내 아버지 이름으로. 가증한 입으로 어찌 아버지 이름을 부르며

가증한 입으로 부를 때 마다 화가 그 머리에 쏟아 부을지어다.

내 주의 이름으로 명하였노라.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3 모세시대의 지도자가 이 시대에 재현한다고 보시면 됩니다.… 조성헌 2015.02.10 1665
42 앞으로 모든 역사가 뒤바뀐다면 재미있을 것입니다… 조성헌 2015.02.09 1558
41 출애굽기 시대의 재현 조성헌 2015.02.09 1477
40 유다서 ㅡ 모든 역사는 윤회된다고 보시면 됩니다.… 조성헌 2015.02.08 1423
39 성경에 보면 고자라는 말이 있고, 팔복이라는 말이 있다… 조성헌 2015.02.08 1486
38 성경 역사와 고대 역사가 복원된다. 조성헌 2015.02.08 1383
37 성경을 믿고 있는 사람들 조성헌 2015.02.07 1348
36 시계와 윷놀이 방석 조성헌 2015.02.06 1598
35 신들의 전쟁 조성헌 2015.02.05 1359
34 두 지혜 자가 있다 ㅡ 양과 음. 조성헌 2015.02.04 1611
33 산성화된 사람들 조성헌 2015.02.02 1592
32 공상의 재림예수 조성헌 2015.02.02 1390
31 제가 알고 있는 송광사 조성헌 2015.02.01 1754
30 혼돈의 시대가 지나고 나면 질서의 시대 조성헌 2015.01.31 1499
29 내가 알고 있는 경전 조성헌 2015.01.27 1473
28 솔로몬에 대해서 내가 알고 있는 것 조성헌 2015.01.27 1501
27 성경에 나오는 다니엘, 내가 알고 있는 견해 조성헌 2015.01.25 1722
26 지식은 지나가는 시대 조성헌 2015.01.23 1483
25 청지기가 자기본분을 다하지 못하면 조성헌 2015.01.21 1422
24 정의롭지 못한 자? 때가되면 칼이 자기 목을 친다.… 조성헌 2015.01.20 1449